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산시의회도 태풍 ‘미탁’피해 복구 동참

기사승인 2019.10.04  17:10:20

공유
default_news_ad1

제 18호 태풍 ‘미탁’ 내습으로 인한 피해 복구에 울산시의회(의장 황세영)에서도 발벗고 나섰다.

시의회 황세영 의장 등 의원과 의회사무처 소속 공무원 60여명은 태화강국가정원 내 삼호지구에서 태풍으로 떠밀려온 각종 쓰레기와 토사를 제거했다.

황의장은 “태풍이 지나고 간 다음날 개천절 공휴일인데도 공무원과 유관기관, 군장병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태화강국가정원이 조기에 복구되어 가고 있다 며, 시의회에서 일조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회를 밝혔다.

박석철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