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주군 청량면에 ‘덕하공영차고지' 준공

기사승인 2020.07.08  16:37:42

공유
default_news_ad1
7월 8일 울산 울주군 청량읍 덕하공영차고지에서 ‘덕하공영차고지 조성사업 준공식'이 열렸다

울산시가 7월 8일 오전 10시 30분 울주군 청량읍 덕하공영차고지에서 ‘덕하공영차고지 조성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덕하공영차고지는 총사업비 160여억 원이 투입되어 울주군 청량읍 상남리 1035-6번지 부지 2만 7,906㎡, 건축 연면적 2,959㎡ 규모로 지난 2017년 11월 착공, 2년 7개월 만에 준공됐다.

주요 시설은 주차 면수 134대를 비롯 본관동, 정비동, 세차동, 경비동 등이 설치됐다.

특히 시내버스 시엔지(CNG)충전소와 함께 오는 7월말에는 버스전용 수소충전소도 준공되어 친환경 수소버스 도입에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준공식은 송철호 울산시장과 손종학 시의회 부의장 및 시의원, 이선호 울주군수, 군의원, 양재원 울산시내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 최현호 노조위원장 등 버스업체 노조위원장과 승무원, 주민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경과보고, 표창패 수여, 인사말씀, 테이프커팅, 시설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덕하공영차고지를 기종점으로 하는 노선 확충으로 울산 남부권의 도심 접근성 등 이동편의 증진과 시내버스 차고지 부족 문제도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울산 시내버스 공영차고지는 율리(1권역), 방어진(2권역), 농소(3권역)에 이어 이번에 덕하(4권역)가 구축됐으며 앞으로 서부권의 언양(5권역)이 추가로 조성되면 5대 거점 시설이 완성된다.

8일 울주군 청량읍 덕하공영차고지에서 열린 덕하공영차고지 조성사업 준공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이선호 울주군수등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버스 손잡이 소독등 시내버스 방역 작업을하고 있다.

한편 송철호 시장을 비롯한 준공식 참석자들은 이날 매주 수요일 「울산시민 방역의 날」을 맞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시내버스 방역을 실시하고 생활 주변 소독,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위생 등 방역수칙 실천 캠페인을 펼쳤다.

또한 울산시는 덕하공영차고지 조성에 따라 효율적인 시내버스 운영체계 구축을 위해 시내버스 노선을 조정하고 오는 7월 11일(토)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개편 내용은 내년 전면 개편을 고려해 10개 노선 기종점 변경 및 1개 노선 경로변경으로 조정을 최소화했다.

시내버스 노선개편 운행시간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누리집 및 버스운송사업조합 누리집(http://www.ulsan.go.kr, http://www.ulsanbus. 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