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학성동 브랜드 소개 '울산동백 문예제' 시상식 열려

기사승인 2021.07.15  17:37:28

공유
default_news_ad1

- 그림 분야에 538명, 시 분야 103명 참여

울산 중구는 15일 중구컨벤션에서 중구청 관계자, 최우수 및 우수 수상자와 가족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제1회 울산동백 문예제 시상식’을 개최했다.

울산 중구(구청장 박태완)는 15일 오후 4시 중구청 컨벤션에서 ‘제1회 울산동백 문예제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중구청 관계자, 최우수 및 우수 수상자와 가족 등 50여 명이 참석해 그림과 시 분야에서 우수한 기량을 발휘한 학생에게 축하와 응원을 건넸다.

이번 ‘제1회 울산동백 문예제’는 학성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 중구에서 개발한 학성동 브랜드 ‘오색동백 품은 학성’과 캐릭터 ‘하기와 배기’를 울산 시민들에게 소개하고, 중구의 자산인 울산 동백과 학성공원의 역사적 가치를 지역 학생들에게 알리기 위해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번 문예제에는 그림 분야에 538명, 시 분야에 103명 총 641명이 참여했으며 문학·미술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부문별 입상작으로 그림 30점, 시 30점, 총 60작품이 선정됐다.

입상작품은 추후 학성동 도시재생사업의 홍보 및 공공디자인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중구는 주민들이 학성동 캐릭터를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참가자와 입상자들에게 학성동 캐릭터‘하기와 배기’이미지가 그려진 에코백과 마스크, 파일 등 다양한 기념품을 전달하고, 이를 통해 향후 학성동 마을 협동조합 설립에 따른 학성동만의 특화 상품개발 가능성을 함께 살폈다.

중구청 관계자는“이번 문예제를 통해 울산의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울산동백과 학성공원의 역사적 가치를 알아가는 기회가 마련됐다”라며 “학성동 브랜드가 의미하는 오색의 풍요로운 학성동의 이미지처럼 학성동이 더욱 발돋움하는 기회가 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