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주소방서 언양119안전센터서 청사 개서식

기사승인 2021.07.19  14:00:19

공유
default_news_ad1

- 범서·언양·삼남읍, 두동·두서·상북·삼동면 등 7읍·면 안전책임

19일 언양119안전센터에서 열린 울주소방서 개서식에서 울산시 장수완 행정부시장,박병석 시의회의장,이선호 울주군수등이옛날 선현들의 소방도구인 드므를 이용한 안전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울주소방서(서장 정호영)가 19일 오전 10시 30분 기존 언양119안전센터 청사에서 개서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장수완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시의원, 군수, 외부 기관, 소방공무원 등 80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지난 1일부터 업무에 들어간 울주소방서는 3개 안전센터, 1개 구조대, 2개 지역대, 소방공무원 150명, 소방차량 29대로 구성되어 있다.

그동안 중부소방서가 담당하던 서울주 지역인 범서·언양·삼남읍, 두동·두서·상북·삼동면 등 7읍·면, 면적 504.9㎢, 13만 7,000 울주군민의 안전을 책임진다.

울주소방서가 본격 업무에 돌입함에 따라 서울주 지역 군민들에게 인명구조 및 화재진압 등 보다 신속한 소방안전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호영 울주소방서장은“울주소방서 개서로 서울주 지역에서 발생되는 각종 재난사고 발생 시 출동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었다.”며“지역 특색에 맞는 맞춤형 재난대책으로 지역 주민 생활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