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산 북구, 어선 2척 임차해 '해파리 제거' 작업

기사승인 2021.07.19  14:12:07

공유
default_news_ad1

울산 북구가 연근해 주요 유해생물인 해파리 제거를 위해 어선 2척을 임차해 본격 해파리 구제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북구는 어물~신명 해역에서 해파리 구제작업을 실시하고, 해당 해역에 민간모니터요원을 배치해 예찰 활동도 적극적으로 펼쳐갈 계획이다.

최근 해수 온도의 상승에 따라 해파리 출현 시기가 앞당겨져 개체수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해파리는 어업활동에 피해를 주는 것은 물론이고, 여름철 피서객들의 인명 사고로 이어지기도 해 주의가 필요하다.

북구 관계자는 "우리 구 산하해변을 찾는 피서객들의 해파리 쏘임 방지는 물론이고 어업피해 최소화를 위해 해파리 구제작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