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화재로 소화기 필요하면 GS 25 편의점으로

기사승인 2021.10.20  12:49:27

공유
default_news_ad1

- 소방청-GS리테일 소방 안전 업무협약, 1만 6000여 점포에 소화를 비치

울산소방본부(정병도)는 시민 누구나 화재로 소화기가 필요하면 가까운 지에스(GS)25 편의점에 비치된 소화기를 화재 진화에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소방청은 지에스(GS)리테일과 지난 8월 소방 안전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민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전국 지에스(GS)25 편의점 1만 6,000여 점포에 소화기를 비치했다.

폭발 화재를 제외한 대부분 화재는 발생 초기에 소화기로 진화할 수 있으나 화재를 초기에 발견하고도 소화기를 구하지 못해 인명피해나 대형화재로 이어지는 사례가 종종 있다.

작년 10월 울산 북구 도로에서 교통사고로 화재가 발생했으나 지나가던 울산소방본부 북부소방서 소속 소방공무원이 인근 편의점 소화기로 진화해 화재가 확대되는 것을 막았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24시간 운영되고 울산 전역에 분포된 지에스(GS)25 편의점의 소화기를 이용할 수 있게 되어, 인명피해나 대형화재로 이어질 수 있는 많은 화재가 초기에 진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시사울산 sukchul-p@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