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산시설공단 ‘고위공직자 부패위험성 진단 평가’ 실시

기사승인 2023.12.08  16:56:06

공유
default_news_ad1

- 11일부터 15일까지 공단의 실‧처장, 팀(파트)장 25명 대상

울산시설공단

울산시설공단(이사장 직무대행 한동영)은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공단의 실‧처장, 팀(파트)장 25명을 대상으로 ‘고위공직자 부패위험성 진단 평가’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단의 팀장 이상 고위직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진단 평가는 국민권익위원회의 표준설문 모형을 활용하여 ▲ 공정한 직무수행 ▲ 부당이득 수수금지 ▲ 건전한 공직풍토 조성 등 총 30개 항목으로 실시된다.
 
이번 평가는 기관의 부패 취약 분야 진단 및 부패 위험요인 제거를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외부위탁 용역을 통해 전 직원 중 임의 평가단을 구성하여 온라인 설문(이메일, SMS)방식으로 진행한다.

공단 관계자는“공단은 해마다 고위직의 부패위험성 진단 평가를 실시하여 부패 가능성을 사전에 예방하고 청렴한 조직문화를 조성하려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설공단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한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 등급을 달성한 바 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