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산시, 하수도 분야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1위 비결은?

기사승인 2022.08.11  16:20:53

공유
default_news_ad1

- 1위 밑바탕은 '태화강 수질 개선'...공로는 철저한 오‧폐수 관리

태화루에서 본 태화강

울산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하수도 분야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994년 경영평가 제도가 실시된 이후 최고의 성적이다.

이번 평가는 전국 257개의 지방공기업을 대상으로 지속가능경영, 경영성과, 사회적 가치 등 3개 분야 18개 세부항목에 대해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의 1차 서면심사와 2차 현장확인 평가를 거쳐 이뤄졌다.

울산시는 이번 평가에서 건전한 재정 운영, 재난에 대비한 철저한 대책 수립, 관리자 지도력(리더십)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효율적인 공정운영을 통한 탁월한 방류수질 관리가 호평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울산시 김미경 환경국장은 “그 동안의 노력이 좋은 성적으로 결실을 맺은 거 같다.”며 “전국 1위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적인 수질 개선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평가 1위의 밑바탕이 된 태화강 수질 개선의 가장 큰 공을 세운 것은 철저한 오‧폐수 관리였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분류식 하수관로를 100% 설치해 빗물과 생활오수를 따로 이송하는 등 도심하천에 오‧폐수 노출이 없도록 했다.
하수처리수를 법적 수질기준보다 30% 낮은 기준의 깨끗한 수질로 방류하는 등 20년간 각고의 노력을 기울인 끝에 마침내 전 국민의 휴식처로 거듭난 태화강 국가정원이 탄생되었다. 

박민철 기자 pmcline@freechal.com

<저작권자 © 시사울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